검색

대전시-대전국방벤처센터, K-방산기업 육성 박차

- 지역중소벤처 19社 국방기술지원 협약 체결, 국방시장 진출 지원 -

가 -가 +sns공유 더보기

김동관 기자
기사입력 2023-11-30

 

      협약식 및 기술 교류회 모습

 

대전시와 대전국방벤처센터는 30일 어울림프라자 대회의실에서 지역 중소벤처기업 19개 사와 국방기술지원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국방산업 분야 우수 중소벤처기업을 발굴하여 기술 개발 및 경영 지원을 통해 기업의 국방시장 진출을 활성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신규협약 체결 기업은 이노스페이스(대표 김수종) 나르마(대표 권기정) 라온에이엔씨(대표 조연수) 시소디앤유(대표 정현권) 어반어소시에이츠(대표 이민석) 와이즈컨(대표 전세형) 이아이에스(대표 조성철) 지에스에스(대표 박민수) 파블로항공(대표 김영준) 한국정보시스템(대표 윤영호) 한컴어썸텍(대표 황상연) 진솔터보기계(대표 이시우) 인옵틱스(대표 강세경) 유뱃(대표 이창규) 에이유(대표 김백현) 시정(대표 채신태) 셀렉트스타(공동대표 김세엽, 신호욱) 더피치(대표 송문섭) 글로벌시스템스(대표 조영란, 박승국) 19개 기업이다.

 

 

앞으로 협약기업은 신규 국산화 과제발굴 및 시험평가 지원, 수출 활성화를 위한 자문(컨설팅), 기술교류 등 다양한 지원을 받게 된다.

 

이날 협약식은 2023년 협약기업 32개사(113, 219) 모두가 참여하여 기업 소개 및 협약기업 제품과 보유기술을 설명하는 기술교류의 시간도 가졌다.

 

한선희 대전시 전략사업추진실장은대전국방벤처센터의 적극적인 기업지원을 통해 협약기업의 매출 상승과 고용 창출이 이뤄졌다라면서 앞으로도 대전시는 대전국방벤처센터와 함께 대전지역 중소벤처기업의 방위산업 시장 진출을 지원하여 지역경제 활성화 및 방산기업 친화형 도시육성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이기영 대전국방벤처센터장은지역의 우수 중소벤처기업을 지속 발굴하여 첨단 전력화에 부응하는 국방 신기술 지원을 통해 기업이미래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대전국방벤처센터는 지난 2011년 설립 당시 22개 협약기업을 대상으로 지원사업을 시작해 매년 협약기업을 확대해 오고 있으며 지난 상반기 13개 기업 협약에 이어 이번 19개 기업을 더해 총 114개 협약기업을 지원하게 됐다.

 

또한, 2020년 이후 참여한 방사청 공모사업에서 4개 분야* 22개 기업이 선정되어 총 632억 원의 국비를 확보하는 성과를 거둔 바 있다.

 

* 부품국산화사업(5개기업, 115억원), 국방벤처지원사업(7개기업, 59억원), 글로벌방위

사업 강소기업 육성사업(2개기업, 58억원), 방산혁신기업 100(8개기업, 400억원)

 

/ 김동관 기자

 

<저작권자ⓒ한국네트워크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최신기사

URL 복사
x

PC버전 맨위로 갱신

Copyright 한국네트워크뉴스. All rights reserved.